게임회사 여직원들 아이린-이민지, ‘대세’들이 전하는 현장 분위기

0
201607251323482019.jpg

게임회사 여직원들의 아이린과 이민지가 화기애애한 현장의 분위기를 전했다.

‘게임회사 여직원들’은 25일 오전 10시 네이버TV 캐스트와 다음웹툰을 통해 공개됐다. 이와 더불어 생애 첫 연기에 도전한 아이린, 올해 주목받고 있는 배우 이민지가 메시지를 전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먼저 아이린은 자신의 캐릭터 아름에 대해 "소심하고 낯을 가리지만 할말은 다 하는 엉뚱한 면이 있다. 귀여운 캐릭터다"며 애착을 드러냈다.

이어 "처음에는 조금 어색했지만, 나중에는 서로 장난도 치면서 엽기사진도 찍고 화기애애하게 찍었다"고 덧붙였다.

또한 마시멜 역의 이민지는 "게임 개발을 하시는 분들의 고충과 귀여운 이야기를 잘 담았다고 생각한다"며 "재미있게 봐 주셨으면 좋겠다. 잘 부탁드린다. 홍보도 많이 해달라"며 간절한 응원 메시지를 보냈다.

한편 이민지, 아이린, 이지연 주연의 웹드라마 ‘게임회사 여직원들’은 게임 준비만 7년째, 자식 같은 게임들이 무수히 엎어져도 굴하지 않고 언젠가는 빛을 보리란 목표로 고군분투하는 ‘식빵소프트’ 여직원들의 유쾌한 일상과 로맨스를 그린 오피스 시트콤이다.

/hanew@fnnews.com 한은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