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스코 최자, 예명 언급하며… “설리에게 미안해”

0
201607260658058428.jpg

‘디스코’에 출연한 최자가 자신의 예명에 대해 언급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25일 방송된 SBS 새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셀프디스코믹클럽 디스코’에는 최자가 출연했따.

이날 방송에서 최자는 자신의 예명에 대해 "많은 사람들이 알고 있는 그 의미가 아니다"라며 "중2 때부터 있었던 내 별명"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최자는 "내가 2차 성징이 빨랐다. 친구들 사이에서는 같이 목욕탕도 다니고 하다보니 생겼던 별명이다. 이런 별명을 재미있게 생각했던 것 뿐"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최자는 "지금에 와서는 예명에 대해 조금 후회한다. 어머니께서 창피해하신다"며 "그리고 연애를 하니 내 이미지가 상대에게 엮이더라. 이것에 대해 (상대에게) 미안하게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hanew@fnnews.com 한은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