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님’ 천우희 “류승룡과 로맨스, 아쉬움 많아”

0

201507021641435532.jpg

배우 천우희가 류승룡과의 로맨스에 아쉬움이 많다고 밝혔다.

2일 오후 서울 성동구 왕십리 CGV에서 영화 ‘손님'(감독 김광태) 언론배급시사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김광태 감독을 비롯해 배우 류승룡, 이성민, 천우희, 이준 등이 참석했다.

천우희는 이날 현장에서 "류승룡 선배와의 로맨스는 어린 아이가 봐도 문제가 되지 않을 정도의 수위였다. 뭔가 로맨스가 이뤄지려다 말아서 아쉬움이 많다"고 말했다.

이어 "미숙이라는 캐릭터를 어떻게 표현하면 좋을까 많이 고민 했다. 미숙이라는 캐릭터의 과거나 상황도 중요했지만, 형태만 남아있는 느낌이 들었다. 때문에 표현하는 데 어려운 부분도 많았다"고 덧붙였다.

천우희는 극 중 마을에서 쫓겨나지 않기 위해 무당 노릇을 강요 받는 젊은 과부 미숙 역을 맡았다.

한편 ‘손님’은 1950년대 지도에도 나오지 않는 산골 마을로 들어선 낯선 남자와 그의 아들, 그리고 마을 사람들이 숨기려 했던 비밀과 쥐들이 기록하는 그 마을의 기억을 다룬 이야기로, 오는 9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사진 김현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