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야식당 남태현 “영화 같은 드라마..잔잔한 감동 줄 것”

0
▲ 심야식당 남태현

심야식당 남태현

심야식당 남태현이 드라마에 출연하는 소감을 전했다.

2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라마다호텔에서 열린 SBS 토요드라마 ‘심야식당’(극본 최대웅- 홍윤희, 연출 황인뢰) 제작발표회에는 황인뢰 PD, 최대웅, 홍윤희 작가를 비롯해 배우 김승우, 최재성, 남태현, 정한헌, 주원성, 박준면, 손화령, 반민정, 장희정, 강서연, 손상경 등이 참석했다.

이날 위너 남태현은 “처음 캐스팅 제의가 들어왔을 때 대선배님들과 황인뢰 PD님과 같이 작업하게 됐다고 해서 영광스러웠다. 처음 대본을 받고 영화 같다고 생각을 했는데, 잔잔한 감동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승우는 식당의 정체를 알 수 없는 미스터리한 마스터 역을 맡았으며, 남태현은 각종 아르바이트를 하며 검정고시를 준비하는 민우 역을 맡아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심야식당’은 동명의 일본만화를 원작으로 오전 12시부터 7시까지 문을 여는 독특한 콘셉트의 식당과 이곳을 찾는 손님들의 보편적이고도 특별한 이야기를 그리는 드라마다. 30분으로 하나의 에피소드가 완결되는 시리즈 형태의 포맷이며, 오는 5일 오전 0시 10분 첫 방송된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