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식대첩3’ 이연복, 겸손한 마음으로 심사에 임해 “한수 배운다는 마음으로…”

0
201507030911471159.jpg

‘한식대첩3’ 이연복

‘한식대첩3′ 이연복의 깜짝 출연이 이목을 끈다.

이연복 셰프는 7월 2일 방송된 올리브TV ‘한식대첩3’ 패자부활전에 오세득, 진경수, 권우중 셰프와 함께 특별 심사위원으로 참여했다.

이날 김성주는 이연복 셰프에 대해 "아시는 분은 아시겠지만 이연복 셰프는 후각이 좋지 않다. 그래서 입으로 맛보는 것으로만 맛을 평가하고 판단하고 결정하는 분이다. 그래서 다른 어떤 분보다도 미각이 더 발달돼 있는 분"이라고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연복 셰프는 김성주로부터 "어떤 기준으로 평가할 거냐"는 질문을 받고 "’한식대첩3’을 심사한다는 마음보다는 와서 한수 배운다는 마음으로 (왔다)"고 미소를 보였다. 이어 "보지 못한 식재료가 나오고 하니까 굉장히 기대하고 있다"고 설레는 마음을 드러냈다.

이후 ‘한식대첩3’ 참가 팀들의 요리가 속속 등장했고 이연복 셰프는 누구보다 요리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였다. 맛있게 먹은 후엔 참가 팀들에게 호평을 들려줘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