래퍼 아웃사이더&타이미 힙합크루 레어하츠, 전국 ‘스쿨어택’

0
201507031048211845.jpg

아웃사이더와 타이미의 힙합크루 레어하츠가 청소년들을 위한 ‘스쿨어택’을 진행한다.

레어하츠는 타이미의 싱글 ‘사랑은'(Feat. 수빈 of 달샤벳)과 R&B 보컬리스트 콴의 싱글 ‘락스타(Rockstar)’ 발매와 함께 7월부터 오는 8월까지 대구, 부산, 대전, 광주, 서울 등 5개 도시에서 열릴 전국투어 콘서트를 연기한 가운데, 전국의 중∙고등학교 학생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산문집 ‘천만 명이 살아도 서울은 외롭다’로 많은 이들의 마음을 위로해 온 작가 겸 래퍼 아웃사이더가 지난 2013년부터 ‘아웃사이더의 파란만장 상처 공감 토크 콘서트 – 아파쇼’로 청소년들과 함께 소통하고 희망 메시지를 전달하는 등 ‘공감 멘토’로 많은 활약을 해왔으며, 2015년에는 타이미, 투탁, 루팡, 콴과 함께 결성한 힙합크루 레어하츠와 함께 ‘스쿨어택’으로 청소년들과 만남을 가지는 것.

앞서 지난 6월 영천 선화고등학교에서 진행된 ‘스쿨어택’에서 자신의 성공담은 물론 실패담까지 함께 소통한 아웃사이더는 재치 있는 입담으로 학생들의 큰 호응과 공감을 얻었으며, 투탁과 루팡, 큐리어스가 함께 라이브 공연을 선물, 열광적인 반응을 이끌어냈음은 물론 학생들의 스트레스를 해소 할 수 있는 긍정적인 계기를 제공했다.

또한 7월 예정된 레어하츠의 전국투어 콘서트가 오는 가을로 연기되면서 많은 아쉬움을 자아내던 팬들에게는 이번 스쿨어택에 레어하츠가 함께 한다는 소식이 무엇보다 반가운 선물이 될 것으로 보인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이주희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