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우 ‘심야식당’ 마스터 캐스팅…“기쁘고 흥분된다” 소감 밝혀

0

201505051911545647.jpg

김승우 심야식당

배우 김승우가 ‘심야식당’ 마스터로 역할에 캐스팅됐다.

일본 만화와 드라마로 유명한 ‘심야식당’이 한국판으로 제작돼 SBS에서 오는 6월 토요일 오전 12시 드라마로 방영된다.

‘심야식당’은 밤 12시부터 아침 7시까지 문을 여는 독특한 콘셉트의 식당과 이곳을 찾는 손님들의 보편적이고도 특별한 이야기를 담은 작품.

손님들이 원하는 음식은 무엇이든 만들어주는 주인장 역할에는 배우 김승우가 출연을 확정지었다. 미스터리하면서도 따뜻한 감성의 주인장은 심야식당의 중심 캐릭터다.

김승우는 "누가 봐도 탐낼 만한 매력적인 캐릭터를 어떤 배우가 어떻게 연기할지 기대됐는데 이렇게 함께 하게 되어 기쁘고 흥분된다"며 "이미 많은 분들이 ‘심야식당’의 매력을 알고 계시는 만큼 부담스럽기도 하지만 함께 하는 스태프들을 믿고 새로운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다가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심야식당’의 연출은 드라마 ‘궁’, ‘돌아온 일지매’, ‘장난스런 키스’ 등을 만든 황인뢰 감독이 맡았고, 극본은 ‘황금어장’ 등 다수의 예능 프로그램을 맡았던 최대웅 작가와 예능작가진이 대본을 집필한다.

한편 드라마로서는 이례적으로 한 회당 30분씩 구성돼 2회 연속으로 방영된다. 또 극중 식당 오픈 시간과 같은 오전 12시에 편성됐다.

/fn스타 fnstar@fnne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