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개막식 성화봉송, 비밀에 싸였던 최종 주자는? ‘박찬호 양학선’

0
201507041126126450.jpg

2015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2015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개막식의 성화봉송 최종 주자는 바로 박찬호와 양학선으로 알려졌다.

3일 방송된 KBS2 ‘2015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개막식 행사에서는 문화공연과 하나되어 펼쳐지는 성화점화가 진행됐다.

이날 먼저 체조선수 양학선이 성화봉을 들고 등장했다.

이어 등장한 인물은 박찬호로, 박찬호는 1993년 미국 버펄로 유니버시아드 대회에 출전했다. 이후 스카우터에게 발탁돼 한국인 최초로 메이저리그에 진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2015 광주 하계 유니버시아드대회는 3일부터 14일까지 12일간 광주유니버시아드주경기장(월드컵 경기장) 등 광주, 전남·북, 충북 일원 경기장에서 열린다. 정식 종목 기계체조, 농구, 다이빙 등 13개 종목과 선택 종목 골프, 양궁, 야구 등 8개를 포함해 총 21개 종목으로 진행된다.

/news@fnnews.com 온라인뉴스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