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경, 여자 유도 48kg급 은메달 “20년 만에 이뤄낸 쾌거”

0
201608070757171545.jpg

유도 여자 48kg급의 정보경(25, 안산시청)이 대한민국에 첫 은메달을 안겼다.

정보경은 7일 새벽(한국시각) 브라질 리우 카라오카 아레나에서 열린 2016 리우올림픽 유도 여자 48kg 결승전에서 폴라 파레토(아르헨티나)에게 패해 은메달을 기록했다.

이는 1996년 애틀란타올림픽에서 66kg급 조민선 선수가 결승에 진출한 후 20년 만에 이뤄낸 결승 진출이었다.

이날 정보경은 경기 초반부터 적극적으로 공격을 퍼부었고, 상대선수 파레토는 공격 보다는 수비에 취중하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정보경은 경기종료 2분 전 파레토에게 절반을 허용하고 말았다.

이에 정보경은 절반을 만회하고자 더욱 더 공격적으로 다가갔지만 경기종료 30초전 파레토가 지도를 받은 것 외에 다른 성과는 없었다.

/hanew@fnnews.com 한지민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