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김준호, 김희철 마카오 발언에 “방이 좋아, 시간 가는 줄 몰라”

0

201608070815555762.jpg

‘아는 형님’ 개그맨 김준호가 김희철의 말장난에 속수무책으로 당했다.

지난 6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는 가수 백지영과 김준호가 게스트로 출연해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날 김준호는 "못먹어도고에서 자퇴하고 온 김준호"라며 자신을 소개했다. 형님들이 놀릴 것을 예상하고 먼저 실토하는 듯한 뉘앙스였다.

역시나 김희철은 "나 마카오 간다. 명물 등 좀 추천 해줘"라고 응수해 김준호를 당황케 했다. 이에 김희철은 기세를 몰아 "진짜다. 일 때문에 간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결국 김준호는 "방이 좋아"라며 "그런데 시계가 없다. 그래서 시간 가는 줄 모른다"고 대답해 시청자들을 폭소케 했다.

/hanew@fnnews.com 한지민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