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킹 종영, 강호동 “분에 넘친 사랑 받았다. 아직 실감은 안나는데…”

0

201608092200046143.jpg

스타킹이 종영한다.

9일, 강호동은 소속사인 SM C&C를 통해 SBS‘스타킹’종영 소감을 밝혔다.

이날 그는 "’스타킹’이 마지막 방송이라니 아직 실감은 안납니다. 9년동안 분에 넘치게 사랑을 받았고 직접 스튜디오에서 시청자들을 만나면서 행복했습니다"라며 말을 꺼냈다.

이어 "’스타킹’은 제게 많은 인연을 선물한 프로그램입니다. 연예인 아닌 일반 시청자분들의 모습을 보며 배운 것도 느낀 것도 많았어요. 감사합니다"라며 "앞으로도 열심히 달려가는 호동이가 되겠습니다"고 덧붙여 이목을 집중시켰다.

/kimj@fnnews.com 김민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