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와이프’ 전도연, 적반하장 유지태에 사이다 한방 “꺼져”

0
201608130959441000.jpg

‘굿와이프’ 전도연이 유지태의 불륜에 분노했다.

12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금토드라마 ‘굿와이프’에서는 태준(유지태 분)과 김단(나나 분)의 내연관계를 따지는 혜경(전도연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태준은 승소 파티 후 혜경의 예상치 못한 냉담한 태도에 불만을 드러냈다. "뭐가 문제야"라며 적반하장의 모습을 보인 것.

이에 혜경은 김단의 이야기를 꺼냈고, 태준은 당황한 듯 변명을 늘어놨지만 혜경을 설득시킬 수는 없었다. 태준에 대한 신뢰가 완전히 깨진 혜경이었다.

혜경은 "당신 머릿속에 김혜경은 당신 사고를 뒤집어쓰고 살아준 여자지. 지금까지도 그랬으니 앞으로도 그럴 거라고 생각하는 거지. 이제야 좀 알겠네. 당신이 날 어떤 사람이라고 생각했는지"라며 화를 쏟아냈다.

이어 "그런데 이제 당신보다 내가 더 소중해. 늘 당신은 하고 싶은 말만 한다"라며 분노했고, 이를 들은 태준은 "당신 흥분했다"며 상황을 진정시키려 했다.

이에 혜경은 "흥분하지 않았어. 당신 만나고 가장 정신이 맑아. 꺼져"라고 쏘아붙였다.

/hanew@fnnews.com 한지민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