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와이프’ 전도연 윤계상, 불륜 키스 “호텔로 직행할까?”

0

201608141206315802.jpg

‘굿와이프’ 전도연과 윤계상이 앨리베이터에서 키스를 나누며 서로의 마음을 확인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금토드라마 ‘굿와이프’에서는 태준(유지태 분)과 별거에 들어간 혜경(전도연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혜경은 태준에게 내내 냉담한 반응을 보였다. 결국 태준에게 별거를 제안한 혜경.

김단(나나 분)은 태준과 자신의 내연관계를 알게 된 혜경에게 용서를 구했다. "지난 일이라 말 안했다"는 자신의 말에 "이기적인 거죠"라고 응수했던 혜경에게 진심으로 용서를 구했지만, 혜경은 불편한 기색을 내비쳤다.

김단은 또 중원(윤계상 분)을 찾아가 그의 마음을 부추겼다. 김단은 "물러서지 마라"고 조언했다. 이에 용기를 낸 듯 혜경을 찾아간 중원.

중원과 혜경은 호텔로 가는 엘리베이터에서 격정적인 키스를 나누며 서로의 마음을 확인했다.

/hanjm@fnnews.com 한지민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