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미화, 남편 윤승호 언급 “남편이 없는 제 모습은 너무 쓸쓸할 것 같다” 애정 과시

0
201608191052373706.jpg

김미화가 ‘인생다큐 마이웨이’에 출연해 남편 윤승호와의 일상을 공개했다.

18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는 김미화·윤승호 부부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미화는 "나는 남편의 부성애에 끌렸다. 우리 남편처럼 아이를 잘 키우는 남자는 본 적이 없다"며 "남편이 없는 제 모습은 너무 쓸쓸할 것 같다"고 전했다.

이어 "(아직도) 가슴이 콩닥콩닥 뛴다"며 애정을 과시했다.

한편 윤승호는 "나를 받아 준 것은 우리 아들을 받아 준 것이다. 발달장애가 있는 아들을 받아준 부인 김미화에게 너무나 고마움이 많다. 부인을 배려하는 삶을 살 수밖에 없다"고 전했다.

/leej@fnnews.com 이효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