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사나이’ 솔비, 입대 전 엄마와 통화 “나 이제 군대가” 솔비 엄마 반응은?

0
201608220815431097.jpg

‘진짜사나이’ 솔비가 입대 전 엄마와 통화를 나눴다.

21일 방송된 MBC ‘진짜사나이’에서는 해군부사관 훈련을 위해 떠나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박찬호는 "여성들을 들고 뛰어야 되는 것 아니냐"라고 답했고 이시영은 "왜 이렇게 기분이 좋냐. 바다 냄새가 난다. "라며 군입대에 대한 남다른 각오를 나타냈다.

특히 솔비는 입대 전 엄마에게 전화를 걸어 "나 이제 군대 들어간다. 어떡하냐. 이야기 좀 해달라"라고 울먹였고, 솔비의 어머니는 "죽이지는 않겠지. 살 좀 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leej@fnnews.com 이효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