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을 걷는 선비’ PD “이준기 빼고 모두 20대 배우..젊은 사극 그리고 싶었다”

0

201507071752376533.jpg

‘밤을 걷는 선비’ 이성준 PD가 배우들을 캐스팅한 이유를 밝혔다.7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상암 신사옥에서 열린 MBC 새 수목드라마 ‘밤을 걷는 선비’(극본 장현주, 연출 이성준) 제작발표회에는 이성준 PD를 비롯해 배우 이준기, 이유비, 심창민, 이수혁, 김소은, 장희진 등이 참석했다.

이날 이성준 PD는 “사극에 잘 어울리는 배우들을 알고 있다. 다들 알고 있듯이 이준기는 흠잡을 데가 없다. 성격 좋고 연기도 잘하고 사극에도 잘 어울린다. 이준기 캐스팅 이후 가장 고민했던 배역은 귀 역할이었다. 이수혁은 귀 모습 그대로 생겼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심창민은 장현주 작가가 전작에서 함께한 친구라 잘 알고 있던 배우다. 해외 공연 스케줄도 있지만 잘 맞춰서 촬영했다. 드라마를 보면 심창민의 놀라운 연기 변신을 볼 수 있을 것이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이유비는 당차고 밝고 명랑한 이미지다. 기존에 남장을 했던 배우들을 배제한 후 선택했다”며 “특히 전체적으로 젊고 어리고 명랑한 배우들을 캐스팅해서 올드한 사극 이미지를 바꾸려고 했다. 배우들 전부가 이준기 빼고 20대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극중 이준기는 명문가에 태어나 충심과 의리가 있는 인물로, 절친한 벗인 정현세자를 통해 궁의 비밀을 알게 된 후 뜻하지 않은 사건에 휘말려 뱀파이어가 된 김성열 역을 맡았으며, 이유비는 똑똑하고 책임감 강하지만 가족의 생계를 책임지기 위해 한양 바닥을 분주하게 돌아다니는 조양선 역을 맡았다.

한편 ‘밤을 걷는 선비’는 남장을 하고 책쾌(조선시대 책장수)일을 하며 살아가는 조양선(이유비 분)이 신비로운 선비 김성열(이준기 분)을 만나게 되고, 그가 흡혈귀라는 것을 알게 되면서 벌어지는 판타지 멜로 사극이다. 오는 8일 오후 10시 첫 방송될 예정이다.

/fn스타
fnstar@fnnews.com 이주희 기자 사진 김현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