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도연, “나나 캐스팅 악플보고 놀라서 나나에게 전화했었다.”

0

201609022212393475.jpg

전도연이 나나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일 방송된 TVN ‘택시’에는 전도연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전도연은 “처음 나나가 캐스팅되고 나서 나나가 받은 악플을 보고 깜짝 놀라서 나나에게 연락을 했었다”며 말을 꺼냈다.

이어 “첫 방송을 다 같이 봤는데 나나에 대한 좋은 반응이 쏟아졌다. 모든 사람들이 다 통쾌해했다”고 덧붙여 이목을 집중시켰다.

/kimj@fnnews.com 김민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