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년손님 유경미, 결혼식 당일 나이트 클럽 간 이유는?

0
201609090530447913.jpg

‘백년손님’에 출연한 유경미가 자신의 결혼식에 대해 언급했다.

8일 방송된 SBS ‘자기야-백년손님’에는 유경미 아나운서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유경미 아나운서는 "낮술을 넘어 아침 술을 마신다"고 털어다.

이에 김환 아나운서는 "결혼식 당일날도 술 마시고 나이트클럽을 갔다"고 폭로했고 유경미는 "결혼식 마치고 다음날 신혼여행 가는 일정이어서 친구들과 밤에 파티를 열었다"며 "남편이 취했다. 첫날밤인데 할일이 없었다"고 말했다.

이어 유경미는 "너무 심심해서 ‘갈까’ 그렇게 된 것"이라며 "그런데 건너편에 도련님이 계셨다"고 말했다.

/leej@fnnews.com 이효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