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썰전’ 전원책 유시민, 방송 중 깜짝 랩 선보여 ‘랩 실력 보니…’

0
201609090824126614.jpg

‘썰전’에서 전원책과 유시민이 방송 중 랩을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8일 방송된 ‘썰전’에서는 정세균 국회의장의 개회사 발언과, 이로 인해 촉발된 20대 첫 정기국회 파행소동, 박근혜 대통령 3개국 순방, 재외공관 논란 등에 대해 토론했다.

염동열 새누리당 의원은 "정세균 의장은 악성균이고, 테러균이고, 그리고 이 사회의 암 같은 바이러스균이다"라고 지적했다.

이에 김구라가 "무슨 힙합가사 같다"고 말하자 유시민 작가는 라임에 맞춰 깜짝 랩을 선보였다.

이에 전원책 변호사도 "정 의장도 ‘염동열 너는 염서열 너는 염남열’이러면서 같이 하면 되지 않냐"며 깜짝 랩을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leej@fnnews.com 이효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