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스틴’ 박진영, 손방구 랩엔 극찬… 섹시 무대엔 혹평 ‘평가 기준은?’

0

201505061352505573.jpg

‘식스틴’ 박진영

박진영이 이끄는 ‘식스틴’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지난 5일 방송된 Mnet ‘식스틴(SIXTEEN)’ 1회에서는 JYP엔터테인먼트가 새 걸그룹 트와이스의 멤버로 데뷔하는 프로젝트가 열렸다.

이날 ‘식스틴’방송에서 다현은 손방구 랩부터 시작해 코믹한 춤을 춰 박진영의 눈길을 끌었다.

이에 박진영은 “그 끼가 자기 것이어야 한다. 그 좋은 예를 보여준게 다현이다. 건강하고 편안하게 무대 위에서 놀았다”고 극찬했다.

박진영은 ‘식스틴’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이런 방송에서 그 정도 무대를 할 수 있었던 건 배짱이 보통은 아니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식스틴’에서 맏언니인 나연은 ‘19’키워드를 골라 섹시하고 성숙한 노래와 춤을 보여주었다. 나연은 무대가 끝난 후 자신의 무대에 대해 “표정이나 제스처가 꾸며내지 않고 자연스럽게 표현된 것 같다”고 평가했다.

하지만 이에 박진영은 “그게 오늘 네 발목을 잡은 것 같다. 감정 표현들이 자연스러워 보이지 않았다”며 독설을 가했다.

‘식스틴’은 JYP의 새로운 걸그룹 7명의 자리를 차지하기 위해 연습생 9명의 대결을 담은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밤 11시에 Mnet에서 방송 되고 있다.

/fn스타 fnstar@fnne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