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세원 근황, 최근 건설 분양으로 50억 대박?

0
201610041700549664.jpg
개그맨 서세원의 근황에 대한 누리꾼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3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밀착토크 풍문으로 들었쇼'(이하 ‘풍문쇼’)에서는 서세원의 근황에 대해 언급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한 연예부 기자는 "서세원 지인을 통해 최근에 들은 얘기다"라며 운을 뗐다.
이어 "용인에서 서세원이 이혼 이후에 어떤 경제 쪽 분하고 잘 매칭이 돼가지고 집을 지어서 분양하는 게 잘 됐다고 그러더라"라고 말했다.
특히 그는 "그래서 한 50억 정도 대박을 냈다는 소문을 들었다"라며 "그래서 그 사업자금을 가지고 한 번 다시 재기해보려고 하는 움직임이 있다고 들었다"라고 전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풍문쇼’ 제작진은 서세원이 살고 있다는 용인 모처를 찾았으나 그의 모습은 볼 수 없었다.
/kimsj@fnnews.com 김선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