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의 연인’ 남주혁, 서현에 애틋한 마음 전하며 입맞춤 “내일이면 헤어져야 하네”

0
201610050928197137.jpg
‘달의 연인’ 서현과 남주혁의 애틋한 입맞춤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4일 오후에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달의 연인'(극본 조윤영, 연출 김규태)에서는 백아(남주혁 분)가 이별을 앞두고 우희(서현 분)에게 애틋한 입맞춤을 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우희는 태조 암살을 계획하던 중 백아를 칼로 찌르며 "네 아비가 내 가족을 죽였다"라는 말과 함께 울먹이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백아는 "내일이면 헤어져야 하네"라며 아쉬움을 감추지 못했지만 우희는 "다신 만날 일은 없을 거다"라며 마지막 순간까지 냉정한 모습을 유지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백아는 "그럼 이번까진 내 맘대로 해도 돼?"라며 우희에게 애틋한 키스를 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kimsj@fnnews.com 김선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