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썸 “제시 언니 무서워서 얼굴 출력해 방·차 등에 다 붙였다”

0
201610060918361260.jpg
키썸 "제시 언니 무서워서 얼굴 출력해 방·차 등에 다 붙였다"
래퍼 키썸이 제시와의 디스전 준비 과정 에피소드를 언급해 눈길을 끈다.
지난 5일 오후에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김대희, 김준호, 박경, 키썸이 게스트로 출연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키썸은 "언프리티랩스타에서 디스전 할 때 무섭지 않았느냐"라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키썸은 "솔직히 무서웠다"라며 "그땐 제가 제시 언니를 잘 모를 때라 더 무서웠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키썸은 "무서움을 없애려고 제시 언니 사진을 실사 크기로 출력해 방, 차, 작업실 등 보이는 곳에 다 붙여놨다"라고 전했다.
특히 키썸은 "그렇게 하고 나니까 실제 현장에서 하나도 안 무서웠다"라며 "익숙해졌다"라고 전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kimsj@fnnews.com 김선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