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시상식’ 예능대상 이서진 “‘삼시세끼’ 한턱 내고 싶은데 김영란법에”

0
201610101055442273.jpg

이서진은 지난 9일 진행된 tvN 10주년 기념 시상식 ‘tvN10 어워즈’ 에서 예능 대상을 수상했다.

이날 시상식에서 이서진은 "’삼시세끼’는 망할 거라고 확신했던 프로그램이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이서진은 "사실 망할 뻔 했는데 차승원씨가 살렸다"라며 "요리하느라 고생한 택연이, 광규 형에게 고맙다"라고 전했다.

특히 그는 "한턱 내고 싶은데 김영란법에 걸릴 것 같다"라고 덧붙이며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tvN10 어워즈'(Awards)는 개국 10주년을 맞이한 tvN의 자축 파티 겸 그동안 tvN 프로그램에서 시청자들을 울리고 웃긴 주인공들을 위한 시상식이다.

/kimsj@fnnews.com 김선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