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럭키’, 개봉 3일 째 100만 관객 돌파 ‘역대급 신기록 세우는 중’

0

201610151527179078.jpg

영화 ‘럭키’가 개봉 3일 째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15일 오후 3시 기준 ‘럭키’는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 기록은 역대 코미디 장르 최단 기간 100만 관객을 동원한 ‘전우치’와 같은 속도이며, 국내 코미디 장르 박스오피스 1위인 ‘수상한 그녀’가 100만 관객을 돌파한 5일보다 더 빠른 기록이다.

코미디장르 TOP5인 ‘과속스캔들'(10일), ‘국가대표'(6일), ‘써니'(7일), ‘미녀는 괴로워'(6일)보다도 빠르다.

‘럭키’는 10년 만에 코미디 장르로는 유일하게 오프닝 스코어 20만 이상의 관객을 뛰어넘기도 했다.

한편 ‘럭키’는 성공률 100%, 완벽한 카리스마의 킬러가 목욕탕 키(Key) 때문에 무명배우로 운명이 바뀌면서 펼쳐지는 초특급 반전 코미디로, 극장가에 절찬 상영 중이다.

/kimsj@fnnews.com 김선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