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더네임, “케이윌 공연 끝나고 공허해” 복면가왕 출연 소감 전해

0

201507130825321312.jpg

복면가왕 더네임

‘복면가왕’ 더네임 출연이 이목을 끈다.

12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는 5연승에 도전하는 화생방실 클레오파트라와 새롭게 등장한 복면가수 8인의 치열한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복면가왕’에서 7월의크리스마스와 한여름밤의치맥파티는 ‘심장이 없어’를 열창했다. 7월의 크리스마스와 한여름밤의치맥파티는 폭발적인 가창력을 과시하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구라가 한여름밤의치맥파티에 대해 "추억의 가수"라고 말하자 김창렬을 "더네임 같다"고 추측했다.

이어 7월의크리스마스와 한여름밤의치맥파티의 결과가 공개됐고 아쉽게도 한여름밤의치맥파티는 7월의크리스마스에 패배해 복면을 벗게 됐다.

한여름밤의치맥파티는 김창렬의 예상대로 더네임이었다. 더네임이 등장하자 김창렬은 흐뭇해하며 그를 맞이했다.

한여름밤의치맥파티 더네임은 현재 씨스타 케이윌 등의 프로듀서로 활약하고 있다고 근황을 전했다.

한여름밤의치맥파티 더네임은 "가수로서 계획은 없다"며 "케이윌 콘서트 끝나고 났을 때 공허함 같은 것은 있더라. 그래서 내가 노래를 하고 싶다는 것을 깨달았다"고 ‘복면가왕’ 출연한 계기를 밝혔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