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집에 사는 남자’ 수애·김영광, 땅바닥 밀착포옹 ‘아슬’

0
201611081537051438.jpg

‘우리 집에 사는 남자’ 수애와 김영광의 아찔한 모습이 눈길을 끈다.

오늘(8일) 방송되는 KBS2 월화드라마 ‘우리 집에 사는 남자’(이하 ‘우사남’) 6회 속 수애(홍나리 역)와 김영광(고난길 역)의 아찔한 모습이 선공개 돼 궁금증을 자아낸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수애는 손을 땅에 짚은 채 김영광의 품에 폭 안겨 있는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두 사람의 아슬아슬한 포즈가 심장을 두근거리게 한다.

이어 몸을 일으킨 수애와 시선을 피하는 김영광이 포착됐다.

특히 동공지진을 일으키고 있는 김영광과 이와는 대조적인 수애의 모습이 궁금증을 유발한다.

수애는 김영광을 꼼짝 못하게 하려는 듯 양손으로 땅을 짚어 그를 품 안에 가두고 있다.

이처럼 박력(?) 넘치는 수애의 모습에 오히려 김영광은 어찌할 바를 모르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까치발 포옹’에 이은 ‘땅바닥 밀착 포옹’으로 부녀 사이와 남녀 사이를 넘나드는 수애-김영광의 관계가 어떤 변화를 맞이할 지 기대감을 더해간다.

한편 ‘우리 집에 사는 남자’는 이중생활 스튜어디스 홍나리(수애 분)와 마른 하늘에 날벼락처럼 갑자기 생긴 연하 새 아빠 고난길(김영광 분)의 족보 꼬인 로맨스로 오늘(8일) 밤 10시 KBS2에서 6회가 방송된다.

/kimsj@fnnews.com 김선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