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디 액션’ 손태영 “한국의 안젤리나 졸리? 많이 민망해”

0

201505061741287534.jpg

레이디 액션 손태영

배우 손태영이 ‘한국의 안젤리나 졸리’라는 수식어에 대한 생각을 털어놨다.

6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국제회의실에서는 KBS2 액션 도전 프로젝트 ‘레이디 액션’ 기자 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기자간담회에는 배우 조민수, 김현주, 손태영, 이시영, 이미도, 고세준 PD, 정두홍 무술 감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손태영은 프로그램 설명 중 자신의 이름 앞에 붙은 수식어 ‘한국의 안젤리나 졸리’에 대해 "많이 민망하다"며 멋쩍은 웃음을 보여 눈길을 모았다.

손태영은 "영화 ‘솔트’에서 안젤리나 졸리의 액션이 멋있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는데, 보도자료에 이런 수식어가 붙었다"며 "한국에도 그런 액션 영화들이 많이 나오길 바란다. 열심히 했으니 지켜봐 달라"고 출연 소감을 전했다.

한편 손태영, 조민수, 김현주, 이시영, 이미도, 최여진 6인의 여배우들이 액션에 도전하는 과정을 담은 ‘레이디 액션’은 오는 8일과 9일 이틀간 오후 9시 15분 방송된다.

/fn스타 fnstar@fnne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