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터’아시아 투어 시작…‘강동원 김우빈’국내 이어 싱가포르 홍콩 입성

0

   

201612281115412890.jpg

‘마스터’조의석 감독과 배우들이 아시아 현지 프로모션 행사에 나선다.

조의석 감독과 강동원, 김우빈은 싱가포르, 홍콩 개봉에 맞춰 오는 12일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마스터’ 갈라 프리미어 싱가포르’, 14일 홍콩에서 열리는 프로모션 행사에 참석해 다양한 공식 일정들을 소화할 예정이다.

앞서 ‘마스터’는 지난 11월 2일부터 9일까지 미국 산타모니카에서 개최된 아메리카 필름 마켓(AFM)이 열리자마자 동남아시아 국가 완판을 기록하며 아시아 국가들의 높은 관심을 입증한 바 있다.

이에 ‘마스터’ 조의석 감독과 강동원, 김우빈의 아시아 프로모션 투어를 통해 국내에서의 흥행 열기를 해외에서도 이어갈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마스터’는 건국 이래 최대 규모의 조 단위 사기 사건을 둘러싸고 이를 쫓는 지능범죄수사대와 희대의 사기범, 그리고 그의 브레인까지, 그들의 속고 속이는 추격을 그린 범죄오락액션 영화.

/
kimsj@fnnews.com 김선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