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볼’ 레이디 가가.. 13분간 펼쳐진 역대급 환상적인 무대

0

201702061552075723.jpg\n

가수 레이디 가가가 미국 슈퍼볼 하프타임 공연에서 환상적인 무대를 펼쳤다.

\n

5일 오후(현지시간) 레이디 가가는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 NRG 스타디움에서 제 51회 미국 미식축구리그(NFL) 슈퍼볼 하프타임 쇼 무대에 올랐다.

\n
201702061552303396.jpg\n

레이디 가가는 본인의 SNS에서 예고했던 만큼 눈을 뗄 수 없는 역대급 무대를 13분간 펼쳤다.

이날 레이디 가가는 ‘날아오르는’ 파격적인 무대를 선보이며 ‘통합’의 메시지를 강조했다.

\n
201702061552542230.jpg\n

레이디 가가는 그동안 반(反)트럼프 성향을 보인 만큼 공연을 통해 트럼프 대통령을 향한 작심 비판을 할 것이란 관측도 있었지만 가가는 직접적인 정치적 비난 발언은 하지 않았다.

경기장 옥상에서 무대를 시작한 레이디 가가는 반짝이는 은색 원피스와 은색 부추를 갖춰 입고 ‘갓 블레스 아메리카(God Bless America)’와 진보 성향의 우디 거스리의 노래 ‘이 땅은 너의 땅(This Land is Your Land)’을 불렀다.

\n
201702061553209859.jpg\n

이어 노래를 멈춘 레이디 가가는 "하느님 아래 하나의 나라, 모두를 위한 불가분의 자유와 정의"를 외치며 와이어를 달고 하늘에서 내려오는 듯한 모습으로 경기장에 등장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후 그는 ‘포커 페이스’, ‘텔레폰’, ‘배드 로맨스’ 등 히트곡을 연이어 부르며 관객의 박수를 받았다.

\n
201702061554043852.jpg\n

한편 제 51회 미국프로미식축구(NFL) 챔피언 결정전 슈퍼볼은 애틀랜타 팰컨스와 뉴잉글랜드 패트리어츠가 맞붙는다.

\n

onnews@fnnews.com fn이슈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