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오혁과 곡 작업, 마찰 많았지만 잘 조율”

0
201704211557175300.jpg

아이유가 오혁과 함께 작업한 소감을 털어놨다.

아이유는 2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메세나폴리스 내 신한카드 판스퀘어에서 아이유 정규 4집 앨범 ‘팔레트’ 발매 기념 음악감상회를 가졌다.

이날 아이유는 오혁과 함께 부른 ‘사랑이 잘’에 대해 “권태기에 관한 이야기”라면서 “캐릭터를 설정해놓고 ‘이 상황에서는 뭐라고 할래?’라며 대화하듯 만들었다. 작업 과정이 유난히 골치도 아프면서도 즐거웠던 곡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오혁에 대해서는 “동갑내기 친구라서 투닥댄 것도 있다. 작업이 아니더라도 편하게 지내던 친구라서 마찰도 많았고, 둘 다 의견이 너무 팽팽했다. 그래도 잘 조율하면서 만들었다”고 말했다.

21일 오후 6시 발매되는 아이유 정규 4집 앨범 ‘팔레트’에는 앨범과 동명의 타이틀곡 ‘팔레트’와 또 다른 타이틀곡 ‘이름에게’를 비롯해 총 10개 트랙이 수록되어 있다.

/lshsh324_star@fnnews.com 이소희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