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이선균 “영화 홍보보다 김희원 홍보가 시급”

0
201704251141490647.jpg원본이미지 보기

이선균, 김희원이 ‘한끼줍쇼’ 녹화를 마쳤다. © News1star / JTBC

(서울=뉴스1스타) 강희정 기자 = 배우 이선균과 김희원이 혜화동에 등장했다.

오는 26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서는 이선균, 김희원이 이경규·강호동 ‘규동형제’의 밥동무로 출연해 서울 혜화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녹화날 이선균, 김희원은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뒤 등장해 규동형제를 놀라게 했다. 두 사람의 얼굴이 공개되자 규동형제는 “이선균 씨 반가워요”라며 바로 반갑게 인사를 한 반면 김희원에게는 “미생…”이라는 말만 반복할 뿐 이름을 말하지 못 했다.

김희원은 이런 반응이 익숙한 듯 “항상 그렇더라”고 담담한 모습을 보였지만, 이선균이 “오늘 영화 홍보가 중요한 게 아니라 김희원 이름 홍보부터 해야 한다”고 나서자 참지 못 하고 멱살을 잡아 웃음을 자아냈다.

이선균은 대학로를 거닐며 촬영을 잊은 듯 추억에 잠겼다. 자연스럽게 아내인 배우 전혜진 그리고 두 아들과 생활을 언급했다. 프러포즈 당시 이야기를 공개하며 로맨틱한 면모를 발산했다는 후문이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