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것이 알고싶다’ 약촌만큼 충격적인 산부인과 의사 시신유기사건…‘가해자 어떻게됐나?’

0
201507192009218755.jpg

‘그것이 알고싶다’약촌살인사건이 충격을 주고 있는 가운데, 과거 방송된 산부인과 의사 시신유기 사건이 재조명 받고 있다.

과거 SBS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죽음의 칵테일, 의사는 왜 주사를 놓았나?’ 편으로 꾸며져 차마 법정에서 털어놓지 못했던 비밀들이 가해자 부인의 인터뷰가 전파를 탔다.

지난 2012년 7월 어느 새벽, 산부인과 의사인 남편이 수술도중 환자가 사망했다며 시신을 차로 싣고 온 모습을 목격한 서 씨는, 시신의 처리를 위해 남편을 따라나서 시신 유기의 공범이 됐고, 이튿날, 한강 둔치에 주차된 차량 조수석에서 피해자의 시신이 발견됐고 사인은 ‘약물중독’으로 특별한 외상이나 타살의 흔적은 없어 사건이 ‘자살’로 종결될 뻔했다.

피해자 여성은 다수의 드라마에 단역으로 출연하며 배우의 꿈을 키워온 이모 씨(여, 당시 30세)로 밝혀졌다.

현장감식이 진행되던 중, 스스로를 범인이라 밝힌 한 남성이 경찰서를 찾아왔고 변호인과 함께 자수한 그는 사망한 환자의 시신을 유기했던 의사 김 씨였다.

김 씨는 수사과정에서 피해자 이 씨와 평소 의사와 환자 이상의 사적인 관계를 맺어온 정황을 진술해 충격을 안겼고, 그의 진술에 따르면 그는 피해자와 산부인과 안에서 만나는 등 사랑을 해왔지만, 의료과실로 인해 그녀를 사망에 이르게 했다.

사건 이후 김 씨는 마약류 관리 위반으로 의사면허취소 처분을 받았지만 3년이 지나면서 다시 면허를 재발급받는데 문제가 없었다. 김 씨는 최근 지방의 한 요양병원에서 근무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져 네티즌들의 공분을 샀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그것이 알고싶다 약촌 살인사건, 대박", "그것이 알고싶다 약촌 살인사건 너무해", "그것이 알고싶다 약촌 살인사건, 너무 무섭다", "그것이 알고싶다 약촌 살인사건, 무섭다", "그것이 알고싶다 약촌 살인사건,인간 아닌듯"등의 반응을 보였다.

/
fn
스타
fnstar@fnne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