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영] 박태환, 프로스윔 시리즈 1500m도 금메달…대회 3관왕

0
201705081012551855.jpg원본이미지 보기

박태환(인천시청). /뉴스1 DB © News1 주기철 기자


(서울=뉴스1) 권혁준 기자 = ‘마린보이’ 박태환(28·인천시청)이 올 시즌 첫 실전 대회에서 3관왕에 올랐다.

박태환은 8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의 매컬리 아쿠아틱센터에서 열린 2017 아레나 프로 스윔 시리즈 대회 마지막날 남자 자유형 1500m 결승에서 15분06초38로 금메달을 차지했다.

지난 2012년 호주 뉴사우스웨일스 오픈 챔피언십에서 우승할 때 기록한 자신의 최고기록이자 한국기록(14분47초38)에는 미치지 못했지만 금메달을 차지하는 데에는 문제가 없었다.

박태환은 앞서 400m와 200m에서 연거푸 금메달을 차지한 데 이어 1500m까지 제패하면서 3관왕으로 대회를 마감했다. 자유형 100m까지 포함해 이번 대회에 출전한 네 종목에서 모두 올해 FINA 세계선수권대회 A기록을 넘어섰다.

박태환이 롱코트(50m) 대회에 나선 건 지난해 11월 일본 도쿄에서 열린 제10회 아시아수영선수권 이후 6개월 만이다. 시즌 첫 실전대회였는데 변함없는 실력을 과시했다.

이번 대회는 오는 7월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열리는 국제수영연맹(FINA) 세계선수권대회 출전권이 걸린 중요한 일전이다.

박태환은 이달 12일부터 나흘 간 김천실내수영장에서 열리는 국가대표 선발전에 불참하는 대신 이 대회에 출전을 선택했다. 대한수영연맹은 이번 대회 기록을 선발전 기록으로 인정하기로 했다.

대회를 마친 박태환은 호주로 넘어가 세계선수권 준비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