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효성 “몸매도 나의 부분, 실력 부각시키고 싶어”

0

201505071226316007.jpg

시크릿의 전효성이 실력보다 몸매가 더 부각되는 것에 대해 솔직한 입장을 드러냈다.

7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교동 예스 24무브홀에서 전효성의 첫 번째 미니앨범 ‘판타지아(FANTASIA)’쇼케이스가 열렸다.

전효성은 이날 현장에서 "몸매로 부각되는 건 감사한 일이다. 훌륭한 몸매를 갖고 계신 분들 사이에 낄 수 있다는 것 자체가 감사한 일이다"며 "몸매 말고 다른 부분을 부각시키지 못한 건 저의 단점일 수 있고 풀어나가야할 숙제"라고 말했다.

전효성은 이어 "하지만 몸매도 나의 하나 부분이고, 몸매로 저를 알게 됐어도 다른 부분을 알아갈 수 있으니까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다"고 답했다.

타이틀곡 ‘반해’는 처음 본 순간 남자의 매력에 흠뻑 빠져버린 여자의 심정을 노래한 곡으로 감각적인 사운드로 전효성의 화려함과 절제미를 담았다. 타이틀곡 ‘반해’ 외에 ‘날 보러와요’, ‘택시 드라이버(Taxi Driver)’, ‘꿈이었니’, ‘5분만 더’등 총 5곡이 수록됐다.

한편 전효성의 미니앨범 ‘판타지아’는 7일 정오 발매하며, 같은날 Mnet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fn스타 fnstar@fnnews.com 윤효진 기자 사진 김현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