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첼시, 2년만에 EPL 우승…통산 6번째

0
201705130820311748.jpg원본이미지 보기

첼시가 웨스트브로미치를 꺾고 2016-17 프리미어리그 우승을 확정했다.© AFP=News1


(서울=뉴스1) 정명의 기자 = 첼시가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우승을 확정했다. 지난 2014-15시즌 이후 2년만이자 통산 6번째 우승컵이다.

첼시는 13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더 호손스에서 열린 2016-17 프리미어리그 36라운드 웨스트브로미치와 원정 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첼시는 28승3무5패로 승점 87점을 기록하며, 2위 토트넘(23승8무4패)을 승점 10점 차로 따돌렸다.

토트넘이 남은 3경기를 모두 이겨도 첼시를 따라잡지 못한다. 첼시도 2경기를 남겨놓고 있다.

첼시의 결승골은 후반 38분 나왔다. 게리 케이힐이 날린 중거리슛이 빗맞으면서 운좋게 오른쪽 측면에 있던 세사르 아스필리쿠에타에게 연결됐다. 아스필리쿠에타는 지체없이 크로스를 올렸고 이를 골문 앞에 있던 미키 바추아이가 골로 연결시켰다.

교체 카드가 적중된 결과였다. 안토니오 콘테 첼시 감독은 0-0 승부가 이어지자 후반 30분과 31분, 에당 아자르와 페드로를 대신해 윌리안과 바추아이를 투입했다. 교체 카드 2장을 사용한 지 10분이 지나지 않아 결승골이 나왔다.

이후 첼시는 웨스트브로미치의 공세를 잘 막아내며 1-0 승리와 함께 리그 우승을 확정했다.

지난 시즌 부진을 씻어냈다는 점에서 첼시에게는 뜻깊은 우승이다. 지난 시즌 첼시는 팀이 하위권으로 처지자 주제 무리뉴 감독을 시즌 중 경질한 뒤 거스 히딩크 감독을 영입, 10위로 시즌을 마쳤다.

올 시즌을 앞두고는 콘테 감독을 영입하며 팀 재건에 돌입했다. 올 시즌 역시 첼시는 초반에 부진했지만 10월부터 프리미어리그 단일 시즌 최다 13연승을 질주하며 선두로 올라섰다. 이후 한 번도 선두 자리에서 내려오지 않은 채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콘테 감독은 부임 1년만에 지난 시즌 10위였던 팀을 우승으로 이끌며 지도력을 인정받았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