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전효성 “기사 사진 충격적, 다이어트 자극제 됐다”

0

201505071232295745.jpg

솔로 앨범으로 컴백한 전효성이 외모 비결을 밝혔다.

7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교동 예스 24무브홀에서 전효성의 첫 번째 미니앨범 ‘판타지아(FANTASIA)’쇼케이스가 열렸다.

전효성은 이날 현장에서 "요즘 뷰티 프로그램 진행을 맡아서, 뷰티 쪽에 관심이 부쩍 많아졌다“며 ”또 지난 쇼케이스 사진을 보고 충격을 받았다“며 다이어트의 비결을 마음 고생으로 꼽았다.

이어 전효성은 “기사 사진을 보며 자극제로 삼았다. ‘굿나잇 키스’때 사진을 보니 걸그룹에게 없어도 될 뱃살이 보이더라. 몸무게 조절 하나 못하면 앨범 성공도 못하겠다는 생각으로 열심히 다이어트 했다”고 말했다.

타이틀곡 ‘반해’는 처음 본 순간 남자의 매력에 흠뻑 빠져버린 여자의 심정을 노래한 곡으로 감각적인 사운드로 전효성의 화려함과 절제미를 담았다. 타이틀곡 ‘반해’ 외에 ‘날 보러와요’, ‘택시 드라이버(Taxi Driver)’, ‘꿈이었니’, ‘5분만 더’등 총 5곡이 수록됐다.

한편 전효성의 미니앨범 ‘판타지아’는 7일 정오 발매하며, 같은날 Mnet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fn스타 fnstar@fnnews.com 윤효진 기자 사진 김현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