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1★이슈] “5·18 잊지 않겠다” 전효성, ‘개념돌’의 올바른 예

0
201705181443345977.jpg원본이미지 보기

뉴스1DB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손현석 기자 = 전효성이 ‘개념돌’로 거듭나 화제다. ‘개념돌’이란 개념과 아이돌이란 단어의 합성어로, ‘개념 있는 아이돌’이란 뜻으로 통용된다.

전효성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5·18광주민주화운동. 민주주의를 위해 희생하신 모든 분들께 감사합니다. #잊지 않겠습니다”라는 추모 글과 이미지를 게재했다. 어쩌면 당연한 발언이지만 대중들의 이목을 끄는 연예인의 입에서 나오기 쉽지 않은 게 사실이다.

이 때문에 그의 발언은 인터넷상에서 큰 호평을 받고 있다. 네티즌들은 “대단하다. 응원하겠다”, “쉽지 않았을텐데…멋진 모습이다”, “그 동안의 노력에 박수를 보낸다”, “역시 갓효성” 등 응원의 메시지를 쏟아냈다.

전효성은 지난 2013년 이른바 ‘일베(일간베스트) 논란’으로 곤욕을 치른 바 있다. 지난 2013년 5월 모 라디오 프로그램에서 “우린 개성을 존중하는 팀이다. 민주화시키지 않는다”고 밝혀 비판의 도마에 올랐다. ‘민주화시키다’는 일베에서 부정적 뜻으로 사용되거나 5·18 광주민주화운동 비판에 악용되는 단어였기 때문이다.

당시 해당 단어의 정확한 뜻을 몰라서 벌어진 해프닝이었지만 그가 받아야 할 비판의 강도는 엄청났다. 자신이 속한 걸그룹 ‘시크릿’ 활동조차 위축될 정도였다. 하지만 그는 오롯이 그런 비난여론을 온몸으로 끌어안았고, 진심을 담은 사과와 반성으로 그 위기를 정면돌파했다.

한발 더 나아가 역사 공부에 매진, 일명 ‘역사돌’이란 호칭까지 얻었다. 지난 13일 방영된 채널A ‘사심충만 오!쾌남’을 통해 한국사능력검정시험 3급 자격증을 취득한 사실을 밝혀 또 다시 화제의 주인공이 된 것이다.

살면서 누구나 실수는 한다. 하지만 그 실수를 만회하고 다시 반복하지 않으려는 노력을 하는 건 쉽지 않다. 그런 면에서 전효성은 진정한 ‘개념돌’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후배 아이돌들에게 모범을 보여주는 그의 행동에 박수를 보낼 수밖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