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쓸신잡’ 유희열 “유시민 작가 팬, 출연에 결정적 역할”

0

201706011436146309.jpg

유희열이 유시민 작가의 팬이라고 고백했다.

1일 오후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그랜드볼룸에서는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이하 ‘알쓸신잡’)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유희열은 "유시민 작가의 팬이었다. 출연에 가장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함께 할 수 있다는게 영광스러웠다"며 "제일 즐겨보던 프로그램이 ‘썰전’이다. 그게 시사적인 얘기를 담고 있는 프로그램이기도 하지만 세상 사는 이야기를 가장 재밌게 보고 있다. 그런 의미에서 최고의 예능인이라고 생각한다. 가장 (대중을) 즐겁게 하고 마음 아프게 하는 얘기들을 쏟아내는 분이다"라고 말했다.

‘알쓸신잡’은 가수 유희열, 작가 유시민, 맛칼럼니스트 황교익, 소설가 김영하, 물리학자 정재승 등 각계 유명인사들이 한 자리에 모여 입담을 펼치는 프로그램이다. 출연진들이 국내를 여행하며 저마다 다른 관점의 이야기를 풀어놓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오는 2일 밤 9시 50분 첫 방송된다.

icutty@nate.com fn스타 유수경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