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미식회‘ 짬뽕, 이연복 맛집 선정 거절한 이유 “홍보 관련 된 것은 안한다”

0
201507231105426980.jpg

‘수요미식회‘ 짬뽕

‘수요미식회‘ 짬뽕에 관심이 쏠리며 이연복 세프의 발언이 이목을 끈다.

이연복 셰프는 22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수요미식회’에 출연했다. 이날 ‘수요미식회’에서는 공주 동해원, 부천 태원, 서울 마포구 초마를 짬뽕 맛집으로 선정해 소개했다.

이날 ‘중식의 대가’인 이연복 셰프의 식당은 소개되지 않아 궁금증을 자아냈다. 당초 제작진이 이연복 셰프의 식당을 소개하려고 했으나 거절한 것으로 알려졌다.

MC 전현무와 신동엽은 이연복 셰프에게 “유명 짬뽕집으로 선정하려고 했는데 왜 거절했냐”고 질문했다

이연복 셰프는 “홍보 관련한 것은 될 수 있으면 안 하려고 한다. 매장에 오는 손님들에게 너무 미안하다”라며 “욕도 많이 얻어먹고 있다. 왜 (예약) 전화를 안 받냐는 말씀도 많이 하신다”고 전했다.

이에 강용석은 “이미 두 달 치 예약이 가득 찬 상태였다”고 덧붙였다. 반면, 이날 함께 출연한 최현석 셰프는 “스테이크 식당을 꼽으신다면 우리 식당은 반드시 넣겠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