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탁구] 이상수, 세계 4위 장지커 꺾고 세계선수권 단식 16강행

0
201706031140408808.jpg원본이미지 보기

탁구 남자 대표팀의 이상수(27·국군체육부대). /뉴스1 DB © News1 박세연 기자


(서울=뉴스1) 권혁준 기자 = 탁구 남자 대표팀의 이상수(27·국군체육부대)가 세계랭킹 4위 장지커(중국)를 꺾는 이변을 일으키며 세계선수권 남자 단식 16강에 올랐다.

이상수는 3일(한국시간) 독일 뒤셀도르프에서 열린 2017 세계탁구선수권 남자 단식 32강전에서 장지커를 4-1(11-9, 11-6, 11-13, 11-6, 12-10)로 꺾었다.

앞선 4차례의 맞대결에서 장지커를 한 번도 꺾지 못했던 이상수는 세계선수권에서 기분 좋은 첫승을 올렸다. 그는 16강에서 블라디미르 삼소노프(벨라루스)를 상대한다.

1세트 초반 밀리던 흐름을 뒤집으면서 11-9로 승리한 이상수는 2세트에서도 6점만 내준 채 장지커를 제압했다.

3세트는 듀스 접전 끝에 아쉽게 내줬지만 이상수는 흔들리지 않았다. 그는 4세트에서 다시 11-6의 완승을 거둔 데 이어 5세트에서 듀스 접전 끝에 12-10으로 승리하면서 경기를 마무리했다.

이상수는 정영식(25·미래에셋대우)과 호흡을 맞춘 복식에서는 동메달을 확보했다.

이상수-정영식은 이날 열린 남자복식 8강전에서 알렉산더 시바에프-키릴 스카치코프(러시아)조를 4-1(10-12, 11-5, 11-5, 11-9, 11-9)로 누르고 4강에 진출했다.

이상수-정영식은 준결승에서 톱시드 모리조노 마사타카-오시마 유야(일본)조와 맞붙는다.

한편 남자 단식의 정상은(27·삼성생명)은 32강에서 슈테판 페겔(오스트리아)을 4-2로 누르고 16강에 합류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