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선비 심창민, 이유비 여자인 것 알았다!… 애틋한 로맨스의 시작 ‘눈길’

0
201507231127331627.jpg

밤선비 심창민

밤선비 심창민의 애틋한 짝사랑이 시작됐다.

22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밤을 걷는 선비'(극본 장현주, 연출 이성준) 5회에서는 호감을 느끼고 있는 조양선(이유비 분)에게 다가가는 이윤(심창민 분)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윤은 조양선이 그가 대신 갚아준 200냥을 내미는 순간 저쪽에서 누군가 말을 몰고 오자 얼른 끌어당겨 안으며 보호하는 모습을 보였다.

조양선을 안은 이윤은 조양선이 여자라는 것을 눈치 채고 조양선이 내미는 200냥 대신 형님이라 부라고 시켰다.

이윤의 고집에 결국 조양선은 형님이라고 조심스럽게 불러 시청자에 달달한 로맨스를 선사했다.

한편, 심창민은 아버지의 죽음에 대해 노학영에게 담담히 털어놓는 명석한 세자부터 조양선 앞에서는 한없이 능글맞고 키다리 아저씨같은 달콤한 남자 이윤을 그려내 시청자들에게 삼각로맨스에 대한 기대를 높이고 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