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이라’, 역대 최단 100만 돌파…’명량’과 같은 속도

0
201706071853057946.jpg원본이미지 보기

‘미이라’ 포스터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영화 ‘미이라’가 개봉 첫날 대한민국 영화 사상 역대 최고 오프닝 신기록에 이어 개봉 2일째인 7일 오후 4시 43분 1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역대 최단기간 100만 돌파 타이 기록을 세웠다.

7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미이라’는 개봉 2일째인 이날 오후 4시 43분 1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역대 최단기간 100만 돌파 타이 기록까지 다시 썼다.

이는 ‘명량’, ‘부산행’, ‘검사외전’, ‘설국열차’, ‘은밀하게 위대하게’ 한국 영화 5편과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와 같은 속도로 100만 관객을 돌파한 기록.

특히 ‘미이라’는 2017년 개봉 영화 중 유일하게 개봉 2일째 100만 돌파하는 기염을 토했다. 또한 좌석 점유율이 63%를 기록해 역대 박스오피스 탑 5 중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으며, 개봉 전부터 현재까지 45% 이상을 웃도는 압도적 예매율을 유지하고 있어 앞으로도 흥행이 계속될 전망이다.

이로써 ‘미이라’는 역대 최고 오프닝과 함께 동시에, 역대 외화 최고 오프닝, 역대 6월 개봉 영화 최고 오프닝, 역대 현충일 개봉 영화 최고 오프닝, 역대 톰 크루즈 주연 영화 최고 오프닝, 역대 최단기간 100만 돌파 타이 기록 및 2017년 최단 기간 100만 돌파 기록을 모두 갈아치웠다.

한편 ‘미이라’는 수천 년 동안 잠들어 있던 절대적 존재, 미이라 아마네트(소피아 부텔라)를 깨워 의문의 추락 사고를 당한 닉(톰 크루즈)이 죽었다 살아난 후, 아마네트에 대항하는 과정을 그린 영화다. 지난 6일 개봉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