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레스트’ 박해진, 힘든 촬영에도 잃지 않는 미소

0

202002141528309490.jpg

[FN스타 백융희 기자] 배우 박해진이 환한 미소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두드리고 있다.

박해진은 KBS2TV 수목드라마 ‘포레스트’에 출연, 강산혁으로 시청자들과 만나고 있다. 그는 작품 속에서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며 몰입을 이끌어내고 있다.

박해진은 촬영을 위해 강원도 일대는 물론 서울, 남양주 등을 돌며 소방관 역할과 기업사냥꾼으로 분해 고군분투해 왔다. 실제로 드라마 촬영 당시 무려 8kg 이상이 빠질 만큼 힘든 촬영 및 훈련을 거듭하며 강행군을 해왔고 보는 이들도 안타까울 만큼 많은 장면을 소화했다.

하지만 언제나 촬영장에서 웃음을 잃지 않으며 걱정하는 스태프들과 배우들을 활기차게 격려하며 촬영장의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특히 그는 이전 작품에서는 좀처럼 찾아보기 힘든 소년미를 가득 담은 미소와 깊은 눈빛으로 섹시한 모습까지 보여주며 ‘여심 스틸러’의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다.

/byh_star@fnnews.com fn스타 백융희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