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콜, ‘4인의 여성 주연 스릴러’

0

202002171155561734.jpg

[FN스타 이승훈 기자] 17일 오전 서울 신사동 CGV 압구정에서 영화 ‘콜’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박신혜, 전종서, 김성령, 이엘 등이 출연하는 ‘콜’은 과거와 현재, 서로 다른 시간대에 살고 있는 두 여자가 한 통의 전화로 연결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물로 오는 3월중 개봉예정이다.

/totopurdy_star@fnnews.com fn스타 이승훈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