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광 “‘파수꾼’ 혹 슈트핏? 기성복 짧아 모두 제작”

0
201706131437536116.jpg원본이미지 보기

배우 김영광이 19일 오후 서울 상암 MBC에서 열린 MBC 드라마 ‘파수꾼’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김영광이 ‘파수꾼’에서 선보인 슈트핏에 대해 이야기했다.

김영광은 13일 오후 2시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미디어센터에서 열린 MBC 월화드라마 ‘파수꾼'(극본 김수은 연출 손형석 박승우) 기자간담회에서 "슈트는 모두 제작"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기성복으로 나온 슈트는 모드 제 팔과 다리에 짧아서 제작하는 경우가 많다"며 "극 중 캐릭터가 되게 허세가 가득한 사람이라 그렇게 보이도록 슈트를 화려하게 입으려고 하는 편인 것 같다"고 설명했다.

한편 ‘파수꾼’은 범죄로 사랑하는 이를 잃고 평범했던 일상이 하루아침에 산산조각 나버린 사람들이 모여서 아픔을 이겨내고 정의를 실현하려 하는 모임을 만드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배우 이시영, 김영광, 김태훈, 김슬기, 키 등이 출연하며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