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림, ‘수퍼스타 울림’ 모바일 게임 출시 예고

0

202002261053013946.jpg

울림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들을 직접 내 손 안에 품을 수 있게 됐다.

26일 울림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들은 최근 달콤소프트와 의기투합해 모바일 게임 ‘SuperStar WOOLLIM’ 개발 및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울림엔터테인먼트는 인피니트, 러블리즈, 골든차일드, 로켓펀치 등의 아티스트가 소속돼 있는 글로벌 종합 엔터테인먼트.

달콤소프트 앞서 ‘SuperStar SMTOWN’, ‘SuperStar JYPNATION’, ‘SuperStar BTS’, ‘SuperStar PLEDIS’, ‘SuperStar STARSHIP’의 5개 게임으로 글로벌 5000만 다운로드를 성공적으로 달성한 음악게임 개발사다.

게임 게발을 맡은 달콤소프트 관계자는 "’SuperStar WOOLLIM’은 울림 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의 음원 및 초상을 활용한 모바일 음악게임으로, 올해 상반기 내 구글 안드로이드 버전과 애플 IOS 버전 모두 출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slee_star@fnnews.com 이설 기자 사진=달콤소프트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