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넷서, 26일 ‘튜나 피쉬’ 선공개…28일 정식 데뷔

0
202002261428261032.jpg

[FN스타 백융희 기자] 싱어송라이터 자넷서가 ‘Tuna Fish’를 공개했다.

자넷서는 26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Tuna Fish’를 선공개, 대중과 소통을 시작했다.

‘Tuna Fish’ 는 발매 전부터 워너 뮤직이 적극적으로 지원 사격에 나서며 관심을 모은 곡이다. 워너 뮤직이 신인에게 지원 사격을 하는 것은 드문 일인 것.

‘Tuna Fish’는 자넷서의 친 오빠 래퍼 서사무엘이 직접 작사, 작곡에 참여한 곡이다.

서사무엘의 프로듀싱은 개성 있는 곡의 분위기를 한층 더 진하게 만들었다. 트렌디한 감각에 의미있는 메시지가 더해져 리스너의 귀를 사로잡는다.

자넷서는 오는 28일 오후 6시 앨범 발매와 함께 정식 데뷔를 선언할 예정이다.

/byh_star@fnnews.com fn스타 백융희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