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희열의 스케치북, 조심스러운 ‘해체 위기’ 질문 돌아온 ‘명쾌한’ 답

0
201507250024069843.jpg
유희열의 스케치북

인피니트가 유희열이 조심스럽게 물어본 그룹 해체 위험에 대해 명쾌한 답을 내놓았다.

24일 방송된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는 인피니트가 게스트로 출연해 파워풀한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유희열은 무대를 끝마치고 토크를 시작한 인피니트를 향해 "모셔놓고 이런 말씀 드리기는 뭐하지만 데뷔 5년 차쯤 되면 해체하는 경우가 많다. 인피니트는 어떠냐"고 조심스러운 질문을 던졌다.

이에 인피니트 리더 성규는 "저희는 아직까지 괜찮다. 다들 계약기간도 남아있기 때문에"라며 활기차게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네티즌들은 유희열의 스케치북 인피니트에 대해 "유희열의 스케치북, 귀여운 남자들이네",’유희열의 스케치북, 언제봐도 재밌어",’유희열의 스케치북, 좋아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