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엇이든 물어보살’ 이수근X서장훈, 18세 고교생 사연에 폭주

0

202003021316360368.jpg

서장훈과 이수근이 복잡한 가정사를 가진 고등학생의 사연에 말을 잃는다. 

오늘(2일) 방송될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50회에서는 어머니와 살지 아버지와 살지 고민하는 18세의 한 고등학생이 출연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의뢰인인 고등학생이 현재 친어머니와 새아버지와 살고 있다고 자신을 소개한다. 친어머니와 새아버지 모두 자신에게 잘해주지만, 최근 어머니가 친아버지에게 양육비를 요구하고, 친아버지가 양육비 대신 딸을 맡겠다고 하면서 문제가 불거졌다고.

이수근은 “나도 겪어봤다. (이런 문제에) 민감하다. 어렸을 때 환경이 아름답지 않아서”라며 감정이입하는 모습을 보인다. 하지만 이내 이수근은 의뢰인의 예상을 빗나가는 답변에 당황한다. 서장훈은 “어머니 편을 들어줬는데…”라면서 땀을 흘리고, 이수근은 “너 진짜 고민은 다른 거지?”라며 새로운 고민을 안겨줬다고 해 웃음을 자아낸다. 

이처럼 이수근과 서장훈이 의뢰인의 고민을 해결하기 위해 질문을 할수록 새로운 문제가 밝혀지는 상황. 이내 정신을 차리고 확실한 해결책을 내리기 위해 노력하지만, 또 다른 이야기에 이수근과 서장훈은 “그게 무슨 소리야?”라며 문제 재분석에 들어간다. 

특히 의뢰인의 상처를 따뜻하게 위로하던 서장훈은 원래대로 ‘독설 보살’로 돌변해 “이게 진짜 잘못 된 거다, 오늘 이 이야기는 해야겠다”라며 단호하게 신념을 전할 예정이다. 의뢰인에게 공감하던 이수근마저 “엄마가 그러면 안돼!”라며 폭주한다고.  

과연 두 보살들을 격분하게 하게 한 의뢰인의 복잡하고 안타까운 상황은 어떤 것인지, 그에 맞는 이수근과 서장훈의 솔루션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모은다. 여기에 ‘찰떡’ 점괘로 유명한 타로의 결과 역시 어떻게 나올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은 매주 월요일 밤 8시 30분에 방송된다. 

KBS Joy는 Skylife 1번, SK Btv 80번, LG U+tv 1번, KT olleh tv 41번에서 시청 가능하며, 지역별 케이블 채널 번호는 KBS N 홈페이지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더 많은 영상은 유튜브, 페이스북 등 온라인 채널과 포털 사이트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slee_star@fnnews.com 이설 기자 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Facebook Comments